그린플러스
 
제목 [기사 스크랩] 그린플러스, WTO 개도국 지위 포기로 스마트팜 투자 확대 수혜
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9-10-25
조회 417
파일

 

그린플러스 가 강세다. 정부가 세계무역기구(WTO) 내 개발도상국 지위를 포기하기로 했다는 소식이 주가에 영향을 준 것으로 보인다. 

 

 

 

 

 

홍남기 부총리는 "우리 농업의 민감분야는 최대한 보호할 수 있도록 협상할 수 있는 권리를 보유 행사할 것"이라고 밝혔다. 이어 "미래 새로운 협상이 타결되기 전까지 이미 확보한 개도국 특혜는 변동 없이 유지할 수 있다"며 "미래 협상까지는 상당한 기간이 소요될 것이므로 충분한 시간을 갖고 대비할 수 있다"고 말했다. 

 

 

최성환 리서치알음 연구원은 "정부가 말하는 충분한 대비는 농업의 효율성을 높이는데 초점이 맞춰질 가능성이 크다"며 "국내 농업은 농업인구의 고령화와 인구감소, 해외 농산물의 수입확대로 경쟁력을 잃고 있기 때문"이라고 분석했다. 

 

이어 " 그린플러스 는 국내 최대의 스마트팜 시공 업체"라며 "정부는 올 11월 '한국형 스마트팜 확산 정책' 최종 사업자를 선정한다"고 강조했다.  

 

 

 

아울러 " 그린플러스 사업 참여가 유력해 내년부터 3년간 연 200억원 매출이 추가될 것"이라며 "

지난해 매출액이 422억원 수준에 불과했던 만큼 해당 사업 참여로 가파른 성장을 지속할 것"이라고 강조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[출처] - 아시아경제 박형수 기자
[원본링크] - https://view.asiae.co.kr/article/2019102509591765313

 

 
다음글 [기사 스크랩] 그린플러스 만나CEA 팜에이트, 스마트팜 수출 지원에 해외진출 탄력 
이전글 [기사 스크랩] 그린플러스와 대유, 스마트팜 도입 확대정책의 수혜기업으로 꼽혀